티스토리 뷰

결승골 넣은 움티티, 프랑스-벨기에전 MOM 선정

'아트사커' 프랑스를 12년 만에 월드컵 결승으로 인도한 사무엘 움티티가 경기 최우수 선수(MOM·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프랑스는 11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후반 6분에 터진 사무엘 움티티의 결승 헤딩골에 힘입어 벨기에에 1-0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FIFA에서 발표한 MOM은 프랑스에 12년 만의 결승 진출을 안긴 움티티였다

댓글
댓글쓰기 폼